LG전자가 오락실을 만들었다고? 요즘 힙한 애들 다 모이는 금성오락실![금성오락실 시즌1 & 시즌2 고객경험공간 후기]
HS Ad 기사입력 2022.05.20 09:32 조회 754
 

2021년 10월 성수동에 처음 모습을 드러내며 ‘이게 LG전자가 만든 거였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킨 금성오락실 시즌1. 그리고 그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2022년 4월에는 부산 광안리에 금성오락실 시즌2가 오픈했습니다.
 
가는 곳 마다 요즘 애들 불러 모으며,게임도 즐기고 다양한 굿즈와 먹거리도 즐기는 놀거리 많고 힙한 공간으로 뜨거운 반응을 몰고 다니는 금성오락실 고객 경험 공간에 대해 소개해드리겠습니다.
 


LG올레드TV가 MZ세대와 친해지고 싶다고?
 
금성오락실은 접점이 없던 LG 올레드 TV와 MZ세대 간에 친숙한 존재로 관계를 형성하고 나아가 브랜드 팬덤을 구축하고자 하는 과제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시즌1 준비 당시 LG 올레드 TV는 글로벌 올레드 TV시장점유율의 70%를 차지하고, 2021년 2분기 역대 최대 94만 대를 출하하며 시장에서 매우 잘 팔리고, 인지도도 높은 상황이었습니다.
 
그러나 미래 주요 소비세력으로 떠오르고 있는 MZ세대에게는 ‘잘 팔리는 것 같지만, 잘 모르는 이야기’인 존재였습니다. 자체 설문 조사 결과, TV 광고 등의 영향으로 대체로 인지는 하고 있으나, 직접 볼 수 있는 곳은 없고 그렇다고 베스트샵 같은 매장은 가고 싶지 않다는 의견이 많았습니다. 접점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MZ세대에게 매력적인 경험을 줄 수 있는 접점이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따라서 저희는 MZ세대가 매력적으로 느낄 수 있는 LG 올레드 TV 만들고자 하였습니다.
 
레트로? 뉴트로? 금성오락실!
 
그렇다면 어떤 공간으로 만들 것인가, 저희의 고민은 이때부터 시작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힌트를 ‘레트로’와 ‘게임’에서 얻을 수 있었습니다. 당시 레트로 열풍이 불며 상권 자체도 기존의 번화가였던 명동, 강남, 이태원과 같은 곳에서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을지로, 성수동, 익선동과 같은 지역으로 젊은 층의 유동인구가 이동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방송에서도 ‘놀면 뭐하니?’의 싹쓰리 등 레트로 한 감성을 자극하는 콘텐츠들이 생산되고, 브랜드들도 옛날 진로소주의 컴백이라든지, 곰표맥주라든지 레트로를 컨셉으로 한 다양한 마케팅을 전개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러한 레트로는 1020 세대(gen z)에게는 something new 한한 뉴트로로 느껴지고, 3040세대(Millenials)에게는 something to re-play 향수를 일으키는 레트로로 느껴져서, LG 올레드 TV가올레드TV가 타겟으로 하는 MZ세대를 공략하는데 중요한 포인트임을 도출하였습니다.
 
 또한LG 올레드 TV와 MZ세대의 관계 형성을 위해 그들을 연결할 수 있는 공통점을 고민했습니다. LG 올레드 TV의올레드TV의 주요 소구 포인트 중 하나인 ‘게임’은 MZ세대에게도 매력적이고 흥미로운 콘텐츠이기 때문에, 이를 공통분모로 아이디어를 개발했습니다.
 
 이러한 힌트를 바탕으로, LG라는 브랜드가 가지고 있는 레트로한 코드인 ‘금성’이라는 브랜드 자산을 활용하고, LG 올레드 TV의올레드TV의 주요 소구 포인트 이자 타겟이 매력적으로 느끼는 콘텐츠인 ‘게임’을 활용하여, 이 두 콘텐츠를 잘 보여줄 수 있는 ‘오락실’이라는 컨셉을 뽑아냈습니다. ‘금성오락실’ 고객경험공간은 이렇게 탄생하였습니다.
 
금성오락실, 어디에, 어떻게 만들지?
 
너무나 재밌는 컨셉이 나왔지만, 이를 MZ세대 사이에서 인기 있는 공간으로 만드는 데에도 많은 고민이 필요했습니다.
 
그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것은 장소와 공간을 선정하는 것이었습니다.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뉴트로 한 곳으로 MZ세대가 의미 있다고 느끼는 지역이면서, MZ타겟이 즐겨 모이고 유동인구가 많은 ‘성수동’으로 지역을 선정하였습니다. 그 중에서도 일반적인 대관처와 같은 공간이거나 다른 브랜드와 섞일 수 있는 일부 공간이 아닌, 금성오락실 단독 공간으로 정체성을 세울 수 있게 성수동의 대표 편집샵 SUPY로 공간을 선정하였습니다.
 
시즌2에서도 마찬가지의 기준으로 부산 광안리 해변 테마거리에 위치한 단독 건물로 공간을 선정하였습니다.
 
또한 오락실 내 메인 콘텐츠인 게임의 경우, 고전게임이나 최신 게임이 아닌 MZ세대가 레트로라고 느낄 수 있는 크레이지 아케이드, 카트라이더와 같은 게임들 위주로 선정하고, 그 중에서도 지속적인 리마스터링으로 서비스되어 LG 올레드 TV의 화질을 생생하게 보여줄 수 있는 게임들로 선정하였습니다.
 
뿐만 아니라 오락실이라고 하여 단순 게임만 즐길 수 있는 공간이 아니라 MZ세대가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가 있는 공간으로 구성하였습니다. SUPY와 함께 협업하여 다양한 금성 굿즈를 선보이고, 신세계푸드와 협업하여 저렴한 가격으로 추억의 분식을 즐길 수 있는 신세계 분식 공간으로 구성하였습니다. 시즌2에서는 MZ세대들이 열광하고, 부산이라는 지역 특색을 보여줄 수 있는 토르 컨테이너, 발란사, 맵데이 등의 브랜드와 협업하여 힙한 굿즈와 먹거리들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하였습니다.
 
 
시즌 1
 
 
시즌 2
 
 
 
네, 그 결과는요~
 
MZ세대에게 매력적인 접점이 되기 위해 많은 고민을 담은 공간으로 만든 결과, 그 반응은 매우 뜨거웠습니다. 목표했던 방문객보다 훨씬 많은 방문객들을 끌어모으며, 금성오락실에 들어가기 위해 줄을 길게 늘어선 광경을 만들기도 했습니다.
 
디지털에서도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의 SNS에서 금성오락실 관련 콘텐츠들이 상단에 다수 노출되고, 금성오락실 공간 및 LG 올레드 TV브랜드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도 확산됨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이외에도 자발적으로 다양한 인플루언서와 미디어, 그리고 일반 고객들을 중심으로 긍정 콘텐츠가 확산되었습니다.
 
금성오락실은 화제성 있는 힙한 공간으로 떠오르며, 각종 미디어 및 타 브랜드 협업 문의가 지속적으로 들어오고 고객 경험 공간이나 경험 마케팅의 우수 사례로 업계 내 지속 회자되었습니다. 시즌2 부산 광안리에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절찬 영업 중인 금성오락실, 앞으로도 쭉 많관부~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HSAd ·  HS애드 ·  LG올레드TV ·  lg전자 ·  MZ세대 ·  광고 ·  광안리 ·  금성오락실 ·  레트로 ·  성수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롯데칠성음료 <별빛 청하 스파클링>
2006년 광고 온에어 이후 ‘음식과 잘 어울리고 부담 없는 이미지’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에 맞는 TPO를 제시해온 청하! 코로나19 이후 저도주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며 종류도 매우 다양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런 문화 속에서 청하는 새로운 TPO를 이끌어가기 위해 2011년 ‘청하 Dry’ 출시 이후 10년 만에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청하와 화이트와인 블랜딩 그리고 스파클링의 조합인 ‘별빛 청하 스파클링’입니다.
[내가 본 광고이야기] 군인들도 피부관리 하는 시대!
얼마 전이었다. 식구들이 모여 저녁을 먹는데, 아버지가 TV를 보다 감탄을 하셨다. 9시 뉴스나 국방부 홍보물도 아닌 화장품 광고에 철모를 쓴 군인이 나왔던 것이다. 아버지는 젓가락으로 집어든 게장에서 양념이 뚝뚝 떨어지는 것도 개의치 않고 계속해서 ‘캬하’ 하며 놀라워 하셨다. 그리고는 군인이던 시절의 이야기들을 끝없이 쏟아내시는 것이었다. 모든 ‘군대 얘기’가 그러하듯, 듣는 사람에게는 지루할 뿐이다. 어쨌거나, 군인이 무슨 피부관리냐는 아버지의 말씀에, 군필자 남동생은 ‘군인도, 멋부리고 싶어요. 많이….’ 라고 응수했다.
메타버스를 여행하는 어른들을 위한 안내서 3. 판타지 맵 여행하기
  “대체 거기서 뭘 하며 노는 거야?”   제일매거진 메타버스 체험기를 통해 우리는 아바타 만들기, 인테리어 꾸미기 등을 함께 해보았습니다. 하지만 체험기를 읽은 주변 어른 세대 동료들은 여전히 궁금증이 많더군요. 주로 메타버스에서 뭘 하고 노느냐는 의문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메타버스 안내서에선 MZ 세대가 아니어도 쉽게 즐길 수 있는 판타지 맵을 탐험해 볼 예정입니다.   제페토에선 미니 공간 개념으로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인증샷 찍는 데 최적화된 맵, 뛰고 구르는 게임에 가까운 맵 등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그중엔 판타지 공간을 구현해 놓은 것들도 제법 많은데요. 인기 판타지 맵을 통해 메타버스에서 이용자들이 뭘 하고 노는지. 그리고 추가로 경험을 매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판타지 IP를 어떻게 활용하는지 등을 살펴볼 예정입니다.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내가 본 광고이야기] 군인들도 피부관리 하는 시대!
얼마 전이었다. 식구들이 모여 저녁을 먹는데, 아버지가 TV를 보다 감탄을 하셨다. 9시 뉴스나 국방부 홍보물도 아닌 화장품 광고에 철모를 쓴 군인이 나왔던 것이다. 아버지는 젓가락으로 집어든 게장에서 양념이 뚝뚝 떨어지는 것도 개의치 않고 계속해서 ‘캬하’ 하며 놀라워 하셨다. 그리고는 군인이던 시절의 이야기들을 끝없이 쏟아내시는 것이었다. 모든 ‘군대 얘기’가 그러하듯, 듣는 사람에게는 지루할 뿐이다. 어쨌거나, 군인이 무슨 피부관리냐는 아버지의 말씀에, 군필자 남동생은 ‘군인도, 멋부리고 싶어요. 많이….’ 라고 응수했다.
메타버스를 여행하는 어른들을 위한 안내서 3. 판타지 맵 여행하기
  “대체 거기서 뭘 하며 노는 거야?”   제일매거진 메타버스 체험기를 통해 우리는 아바타 만들기, 인테리어 꾸미기 등을 함께 해보았습니다. 하지만 체험기를 읽은 주변 어른 세대 동료들은 여전히 궁금증이 많더군요. 주로 메타버스에서 뭘 하고 노느냐는 의문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메타버스 안내서에선 MZ 세대가 아니어도 쉽게 즐길 수 있는 판타지 맵을 탐험해 볼 예정입니다.   제페토에선 미니 공간 개념으로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인증샷 찍는 데 최적화된 맵, 뛰고 구르는 게임에 가까운 맵 등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그중엔 판타지 공간을 구현해 놓은 것들도 제법 많은데요. 인기 판타지 맵을 통해 메타버스에서 이용자들이 뭘 하고 노는지. 그리고 추가로 경험을 매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판타지 IP를 어떻게 활용하는지 등을 살펴볼 예정입니다.
인터넷 광고가 오프라인 판매에 미치는 함수 관계는? - 윤정근 리얼미디어코리아 이사
기업이 광고를 하는 목적은 제품이나 서비스를 판매하기 위해서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집행하는 광고가 과연 판매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되었는지 정확히 측정하기 어렵다. 물론 인터넷 광고를 통한 인터넷상의 판매를 광고서버의 도움으로 상세히 측정할 수는 있지만, 우리가 제공하는 모든 제품과 서비스가 모두 인터넷 상에서 판매하기 적합한 것은 아니다. 특히나 씨리얼, 샴푸, 비누, 스낵, 냉동 식품, 세제, 과자, 음료, 미용 제품과 같이 우리가 슈퍼마켓에서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내가 본 광고이야기] 군인들도 피부관리 하는 시대!
얼마 전이었다. 식구들이 모여 저녁을 먹는데, 아버지가 TV를 보다 감탄을 하셨다. 9시 뉴스나 국방부 홍보물도 아닌 화장품 광고에 철모를 쓴 군인이 나왔던 것이다. 아버지는 젓가락으로 집어든 게장에서 양념이 뚝뚝 떨어지는 것도 개의치 않고 계속해서 ‘캬하’ 하며 놀라워 하셨다. 그리고는 군인이던 시절의 이야기들을 끝없이 쏟아내시는 것이었다. 모든 ‘군대 얘기’가 그러하듯, 듣는 사람에게는 지루할 뿐이다. 어쨌거나, 군인이 무슨 피부관리냐는 아버지의 말씀에, 군필자 남동생은 ‘군인도, 멋부리고 싶어요. 많이….’ 라고 응수했다.
메타버스를 여행하는 어른들을 위한 안내서 3. 판타지 맵 여행하기
  “대체 거기서 뭘 하며 노는 거야?”   제일매거진 메타버스 체험기를 통해 우리는 아바타 만들기, 인테리어 꾸미기 등을 함께 해보았습니다. 하지만 체험기를 읽은 주변 어른 세대 동료들은 여전히 궁금증이 많더군요. 주로 메타버스에서 뭘 하고 노느냐는 의문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메타버스 안내서에선 MZ 세대가 아니어도 쉽게 즐길 수 있는 판타지 맵을 탐험해 볼 예정입니다.   제페토에선 미니 공간 개념으로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인증샷 찍는 데 최적화된 맵, 뛰고 구르는 게임에 가까운 맵 등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그중엔 판타지 공간을 구현해 놓은 것들도 제법 많은데요. 인기 판타지 맵을 통해 메타버스에서 이용자들이 뭘 하고 노는지. 그리고 추가로 경험을 매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판타지 IP를 어떻게 활용하는지 등을 살펴볼 예정입니다.
인터넷 광고가 오프라인 판매에 미치는 함수 관계는? - 윤정근 리얼미디어코리아 이사
기업이 광고를 하는 목적은 제품이나 서비스를 판매하기 위해서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집행하는 광고가 과연 판매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되었는지 정확히 측정하기 어렵다. 물론 인터넷 광고를 통한 인터넷상의 판매를 광고서버의 도움으로 상세히 측정할 수는 있지만, 우리가 제공하는 모든 제품과 서비스가 모두 인터넷 상에서 판매하기 적합한 것은 아니다. 특히나 씨리얼, 샴푸, 비누, 스낵, 냉동 식품, 세제, 과자, 음료, 미용 제품과 같이 우리가 슈퍼마켓에서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내가 본 광고이야기] 군인들도 피부관리 하는 시대!
얼마 전이었다. 식구들이 모여 저녁을 먹는데, 아버지가 TV를 보다 감탄을 하셨다. 9시 뉴스나 국방부 홍보물도 아닌 화장품 광고에 철모를 쓴 군인이 나왔던 것이다. 아버지는 젓가락으로 집어든 게장에서 양념이 뚝뚝 떨어지는 것도 개의치 않고 계속해서 ‘캬하’ 하며 놀라워 하셨다. 그리고는 군인이던 시절의 이야기들을 끝없이 쏟아내시는 것이었다. 모든 ‘군대 얘기’가 그러하듯, 듣는 사람에게는 지루할 뿐이다. 어쨌거나, 군인이 무슨 피부관리냐는 아버지의 말씀에, 군필자 남동생은 ‘군인도, 멋부리고 싶어요. 많이….’ 라고 응수했다.
메타버스를 여행하는 어른들을 위한 안내서 3. 판타지 맵 여행하기
  “대체 거기서 뭘 하며 노는 거야?”   제일매거진 메타버스 체험기를 통해 우리는 아바타 만들기, 인테리어 꾸미기 등을 함께 해보았습니다. 하지만 체험기를 읽은 주변 어른 세대 동료들은 여전히 궁금증이 많더군요. 주로 메타버스에서 뭘 하고 노느냐는 의문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메타버스 안내서에선 MZ 세대가 아니어도 쉽게 즐길 수 있는 판타지 맵을 탐험해 볼 예정입니다.   제페토에선 미니 공간 개념으로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인증샷 찍는 데 최적화된 맵, 뛰고 구르는 게임에 가까운 맵 등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그중엔 판타지 공간을 구현해 놓은 것들도 제법 많은데요. 인기 판타지 맵을 통해 메타버스에서 이용자들이 뭘 하고 노는지. 그리고 추가로 경험을 매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판타지 IP를 어떻게 활용하는지 등을 살펴볼 예정입니다.
인터넷 광고가 오프라인 판매에 미치는 함수 관계는? - 윤정근 리얼미디어코리아 이사
기업이 광고를 하는 목적은 제품이나 서비스를 판매하기 위해서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집행하는 광고가 과연 판매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되었는지 정확히 측정하기 어렵다. 물론 인터넷 광고를 통한 인터넷상의 판매를 광고서버의 도움으로 상세히 측정할 수는 있지만, 우리가 제공하는 모든 제품과 서비스가 모두 인터넷 상에서 판매하기 적합한 것은 아니다. 특히나 씨리얼, 샴푸, 비누, 스낵, 냉동 식품, 세제, 과자, 음료, 미용 제품과 같이 우리가 슈퍼마켓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