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모델
총 0 건
기업정보
유니세프
: 광고주
유니세프한국위원회
: 광고주
총 2 건
광고자료
총 188 건 | 광고자료 더보기
매거진
  • 2014 유니세프 아동권리 공익광고 공모전 2014.08.12
    씽굿 | 컬럼
    2014 유니세프 아동권리 공익광고 공모전     ● 응모 자격 - 어린이의 권리에 관심 있는 누구나 - 개인 또는 팀     ● 응모 주제 - 어린이의 놀이와 휴식의 권리     ● 시상 내역   ● 응모 일정 - 응모 기간...
  • 유니세프한국위원회 X 롯데월드몰 길 위의 어린이를 위한 아동보호 캠페인 2019.09.24
    대홍 커뮤니케이션즈 | 컬럼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7월 19일부터 28일까지 열흘간 잠실 롯데월드몰 아 트리움 광장에서 ‘길 위의 어린이’를 위한 아동보호 캠페인을 전개했다. 지난 2016년부터 유니세프 캠페인 장소를 지원해 온 롯데자산개발㈜은 이번 캠페인의 뜻에도 깊은 공감을 표하며, 다시 한번...
  • [Global Creative 2] 당신은 휴가의 계절인 이 8월을 건강하게 보내고 계십니까? 2015.08.12
    광고계동향 | 컬럼
    메르스 또는 중동 호흡기 증후군. 지난 몇 달간 우리는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했던 낯선 이름의 질병 때문에 불안하고도 조심스러운 나날들을 보내야만 했습니다. 매일 발병자와 격리대상자가 늘어나는 뉴스를 접하면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너나없이 마스크를 쓰고 시도...
총 35 건 | 매거진 더보기
게시글
  • 감동적인 유니세프 광고 2010.11.08
    광고정보센터 | 커뮤니티 > 명작광고를 찾아라 > 해외명작광고
      TV를 끄면 또 다른 것을 볼 수 있다는 유니세프의 광고 감동적이지 않나요 ? ^^  
  • Unicef: Hansel Gretel, Little Red Riding Hood 2017.06.14
    광고정보센터 | adeevee | 커뮤니티 > 크리에이티브n디자인
    밤에 컴퓨터 화면을 보는 아이들이 등장합니다. 헨젤과 그레텔, 빨간 망토 차차가 그 아이들인데요. 모니터를 보며 모두 환한 얼굴을 하고 있습니다. 이는 유니세프의 광고인데요. 늦은 밤 침대에서도 그들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을 시사한 광고입니다.   ...
  • Unicef: Every share hurts 2016.08.08
    광고정보센터 | adeevee | 커뮤니티 > 크리에이티브n디자인
    일어나고 있는 것인데요. 빠른 공유가 가능한 SNS의 특징상 가해는 더욱 쉬워지고 피해자는 더 큰 고통을 받습니다. 무심코 누른 공유버튼 하나가 피해자에겐 훨씬 더 큰 피해로 남는다는 것을 늘 생각해봐야 합니다. 유니세프의 광고입니다 :) ...
총 5 건 | 게시판 더보기
채용정보
  • (주)굿마더
    등록일 : 2013.04.05 /     마감일 :
    규모가 커져가고 있으며, 현재 뉴발란스, 동아오츠카, 유니세프, 삼천리자전거, 한국야쿠르트, 한글과컴퓨터, 할리스커피 등 여러 광고주를 영입하여 2013년을 힘차게 달리고 있습니다.

    광고대행사인 만큼 자유롭고 창의적인 집단입니다.
    커뮤니케이션...
  • 씨앤마케팅서비스
    등록일 : 2013.04.12 /     마감일 : 채용시까지
    자세한 사항 참고하세요.) 현재 주요 광고주로는 유니세프, 한국후지제록스, 파스쿠치, 브리지스톤타이어, JTBC, 돌코리아, 써모스코리아, 대만관광청, 네스프레소, 호야렌즈, 오꾸닭 등이 있습니다. 분위기 최고의 기획팀에서 경력 및 신입 AE 를 모십니다. 뛰어난...
  • (주)굿마더
    등록일 : 2013.06.28 /     마감일 : 상시
    지원바랍니다. (GOOD)MOTHER 광고주 - 뉴발란스,유니세프,동아오츠카,한국야쿠르트, 할리스커피,한글과컴퓨터,삼천리자전거, 모집내용 : COMMUNICATION AE 지원자격 : 경력 3년이상(대리급 이상) 전형방법 : 이력서 1부,...
동영상
총 7 건 | 동영상 더보기
투표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늘은 더 이상
투표가 불가능합니다.
내일 다시 투표해 주세요!
투표가 종료되었습니다.
해당 광고모델은
명예의 전당 헌정으로
더 이상 투표가
불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