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CYCLOPEDIA] 소셜 돋는 커머스
HS Ad 기사입력 2011.04.18 06:09 조회 10132








 



글 ㅣ 김소예 (BS8팀)


 

 

얼마 전 모 기능성 과일음료 브랜드에서 이틀동안 한 잔에 5,500원인 음료를 50%할인해서 2,750원에 살 수 있는 쿠폰 판매를 시작했는데,1시간 만에 2만장이 팔렸고, 결국 15만장 완판을 기록했다. ‘소셜 돋는 커머스’ 사례다..


"소셜커머스 와쩌염 뿌우 'ㅅ'"

후배가 메신저로 말을 걸어왔다. 지인들과 할인쿠폰 사이트를 운영하게 되었단다. 홍보 좀 부탁한다며 URL을 찍어줬다. 취업도 하고 기특한 녀석이었다. ‘내 당장 전파해주지~.’ 사이트는 한마디로 ‘신세계’였다. 용광로 붉은 빛을 머금은 듯 탐스럽게 익은 랍스타를 50% 할인된 가격에 먹을 수 있단다. 가재는 촉촉한 눈망울로 지그시 화면 상단 ‘구매하기’ 버튼을 가리켰고, 마우스 좌클릭에 어느새 절로 힘이 들어가고 있었다. 해가 바뀌고 시간이 지나고 보니 그 사이트가 업계 1위가 되었단다.

버스에 광고를 하더니 지하철·라디오, 심지어 TV광고까지 하게 되었다. 사업이 잘 되는 모양이다. 잘 된 일이다. 맞은 편 버스에 붙어있는 외부광고를 슬쩍 본다. ‘아이고? 광고할 거면 나한테 말하지’하며 아련해 있는데, 친구에게서 전화가 왔다. 아는 오빠가 비슷한 할인쿠폰 사이트를 창업했단다. 가입 좀 해달란다. 신문에서도 20대 창업이 줄줄이 소시지마냥 이어진다고 한다. 여기저기서 난리다. 이른바 신(新) 비즈니스 모델로 ‘소셜커머스’가 각광받고 있단다.


소셜커머스, 도대체 뭔데 그래?

소셜커머스(Social Commerce). 큰 의미로 보면 SNS(Social Network Service)를 이용한 전자상거래다. 여러 가지 유형으로 분류할 수 있겠지만, 현재 가장 성공하고 있는 유형은 인터넷 공동구매에서 더 진화된 형태라고 볼 수 있다. 한정된 시간 동안 일정 인원 이상 모이게 되면 상품가격을 파격적으로 할인해 주는 방식이기 때문이다. 상품의 종류는 제한이 없다. 식당쿠폰, 농산물에서부터 공연·서비스업까지 브랜드 제품과 논(Non)브랜드 제품까지 총망라한다. 자동차와 금융상품·아파트도 등장했다(머지않아 요오드도 할인해줄 기세다~). 할인폭도 적지 않다. 50?90%까지 깜짝 놀랄만한 가격이다.

이토록 매력적인 사이트가 탄생하다니! ‘소셜커머스가 소비패턴의 혁명을 가져왔다’는 기사제목이 어색하지 않다. 열풍의 근원지는 미국이다. 출범 2년 만에 기업가치만 5조 원이 넘는 거대기업으로 성장한 그루폰은, 구글의 60억 달러 인수제안을 거절한 것으로 또 한 번 이슈가 되었었다. 3월 14일 한국 시장에도 공식 진출했는데, ‘원조 소셜커머스’ 등장 덕분에 400개가 넘는 국내 업계 판도에 세간의 관심이 몰려있는 상태다. 작년에 국내 도입된 소셜커머스는 반년 만에 600억 원 규모의 시장이 되었고, 올해 예상규모는 심지어 5천억 원이라고 한다. 한국소비자원 상담센터에 소셜커머스 상담전용 전산 관리코드도 생겼다고 하니 실로 엄청난 급성장의 방증이다.
 

 



"아~ 소셜 돋아"

LG마포빌딩 길 건너 식당가에 가면 분주히 전단지를 나눠준다. 식당이나 피부관리실·피트니스클럽이 대부분이다. 사실 동네에서 할 수 있는 마케팅은 전단지를 돌리거나, 전단지에 쿠폰 넣어서 돌리는 방법 외엔 뾰족한 수가 없다. 그런데 소셜커머스는, 이런 업체와 소비자 사이를 쉽고 빠르게 연결시켜준다. 입소문과 홍보 같은 인적 네트워크에 의지하고 있기때문에 마케팅에 큰돈이 들지 않는다.

소비자들이 SNS를 통해 자발적으로 상품을 홍보하고 구매자를 모으기 때문이다. 박리다매를 기대하기도 하지만, 당장 이익이 없더라도 장기적인 고객확보 차원에서 활용하기도 한다.

소비자도 마찬가지다. 옆 건물에 새로 생긴 떡볶이 집은 금방 알아도 이태원에 새로 생긴 라운지바는 몸소 왕림을 한다거나 절친의 소개팅 후기를 통해 알게 되듯이 말이다. 하지만 지역별로, 카테고리별로 정리된 메뉴에 ‘오늘 하루만 반값’이라니, ‘회사부도, 재고정리’에 이어 ‘사장님이 미쳤어요’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매력적인 문구가 아닌가. 평소에 도전해 보지 못했던 경험과 장소에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진입장벽이 낮아진 거다.

소셜커머스 바람이 거세지면서, 모아야 하는 인원의 규모도 만 단위 이상으로 등장하기도 했다. 얼마 전 모 기능성 과일음료 브랜드에서 이틀 동안 한 잔에 5,500원인 음료를 50% 할인해서 2,750원에 살 수 있는 쿠폰 판매를 시작했는데, 1시간 만에 2만장이 팔렸고, 결국 15만장 완판을 기록했다.
 



 

"따~딱히 핑크빛 미래만 펼쳐진 건 아~ 아냐..."

자고로 뭐든지 ‘빨리 엄청나게’ 흥하다 보면 부작용도 있는 법. 너도 나도 반값을 외치며 우후죽순 생겨난 업체들과 그들 간의 과열경쟁, 물량확보를 위해 제품검증을 소홀히 하는 등 제품 및 서비스 질 저하를 지적하는 시선도 만만치 않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오는 4월 중 소셜커머스를 통해 제공되는 할인쿠폰에 대한 규정을 강화하는 방안을 강구중이라는 사실도 이를 방증한다. 물론 업계가 앞장서서 소비자 불만사례를 공모하는 프로그램도 운영 중에 있지만, 아직 갈 길은 멀고 험하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막대한 돈을 들여 광고를 하는 행태에 대한 비판도 적지 않다. ‘소셜’은 사라지고, ‘커머스’만 남았다는 일침이다. 인맥을 기반으로 한 네트워크에서 성공과 실패를 가름하는 기준은 ‘신뢰’에 달려있다는 건 모두가 알고 있는 사실일 테다. 유통계의 문제아가 아닌 소비패턴의 개혁자로 남기 위해, 아마 오늘도 소셜커머스는 스스로 진화하고 있을 거다. 무한한 발전가능성과 강력한 네트워크 기반, 현명한 소비자와 똑부러지는 젊은 운영자들의 상상력을 믿기에 할 수 있는 얘기다. 필자 역시 한 명의 소셜커머스 이용자로서, 그리고 AE로서 관심의 끈을 놓지 않을 작정이다. 언젠가 브랜드 솔루션에 응용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Brand Solution을 자청한) BS8팀 팀원으로서의 건설적인 다짐이랄까.

 

HS애드 ·  HS Ad ·  소셜커머스 ·  인터넷쇼핑 ·  그루폰 ·  티켓몬스터 ·  위메프 ·  소셜네트워크서비스 ·  SNS ·  전자상거래 ·  소비패턴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우리의 일상을 금연 동기 가득한 일상으로, “이렇게 참은 김에, 이참에, 금연 어떠세요?”
“금연에 관심이 있는 흡연자들이 금연을 실천할 수 있도록 행동 메시지를 개발해 주세요.”
우리가 사랑한 다이닝, 아웃백 ㅣ 脫 패밀리레스토랑을 위한 2024년 아웃백 리브랜딩 캠페인
“패밀리레스토랑 1등을 넘어 캐주얼다이닝이라는 새로운 시장을 정의, 리딩하고 싶습니다”
근데, 언제 봤다고 주인공이세요?
  눈 떠보니 '나'로 태어난 사람.   기억의 수첩을 뒤적여 본다. 맨 첫 장엔 무엇이 쓰여 있을까. 후뢰시맨 가면을 쓰고 엑스칼리버 장난감을 휘두르던 아이. 다섯 살 첫 기억에서 나는 악의 세력에 맞서는 정의로운 용사이자 세상의 주인공이었다. 좀 더 커서 마왕을 단칼에 썰어버릴 줄 알았던 나는, 거울 속 빨갛게 올라온 여드름 하나에도 어쩔 줄 몰라 하는 어른이 됐다. 정의로움으로 세상을 밝힐 줄 알았던 나는, 블로그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REAL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 브랜드 광고’를 소개합니다
HSAD에서 국내 최초로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의 브랜드 광고 캠페인을 선보입니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새로운 1:1 마케팅 도구 모바일 위젯
작년부터 웬만한 IT전문 블로그에서 빠짐없이 등장하는 기사가 바로 위젯, 그리고 위젯의 모바일판이 ‘모바일위젯’이다. 그만큼 이 작고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은 업계전방에 다양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올해 2009년은 모바일에서도 본격적으로 위젯을 마케팅 도구로 상용하는 성공사례가 나타날 것이다.
사람, 마음을 ‘기술’하다
  어느 날, 우리 모두에게 미션이 생겼다.   업계 상관없이 맞이한 그 미션은 바로 ‘AI 시대에 대한 적응’이다. AI는 디지털로 인한 정보의 평등을 타고 빠르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나름 비슷한 종류의 변화들에 힘껏 적응해 왔던 90년대생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하고 어려울 정도이다. AI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부터 받아들이는 태도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모두가 시대 변화의 과도기를 겪고 있다.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REAL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 브랜드 광고’를 소개합니다
HSAD에서 국내 최초로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의 브랜드 광고 캠페인을 선보입니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새로운 1:1 마케팅 도구 모바일 위젯
작년부터 웬만한 IT전문 블로그에서 빠짐없이 등장하는 기사가 바로 위젯, 그리고 위젯의 모바일판이 ‘모바일위젯’이다. 그만큼 이 작고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은 업계전방에 다양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올해 2009년은 모바일에서도 본격적으로 위젯을 마케팅 도구로 상용하는 성공사례가 나타날 것이다.
사람, 마음을 ‘기술’하다
  어느 날, 우리 모두에게 미션이 생겼다.   업계 상관없이 맞이한 그 미션은 바로 ‘AI 시대에 대한 적응’이다. AI는 디지털로 인한 정보의 평등을 타고 빠르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나름 비슷한 종류의 변화들에 힘껏 적응해 왔던 90년대생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하고 어려울 정도이다. AI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부터 받아들이는 태도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모두가 시대 변화의 과도기를 겪고 있다.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REAL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 브랜드 광고’를 소개합니다
HSAD에서 국내 최초로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의 브랜드 광고 캠페인을 선보입니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새로운 1:1 마케팅 도구 모바일 위젯
작년부터 웬만한 IT전문 블로그에서 빠짐없이 등장하는 기사가 바로 위젯, 그리고 위젯의 모바일판이 ‘모바일위젯’이다. 그만큼 이 작고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은 업계전방에 다양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올해 2009년은 모바일에서도 본격적으로 위젯을 마케팅 도구로 상용하는 성공사례가 나타날 것이다.
사람, 마음을 ‘기술’하다
  어느 날, 우리 모두에게 미션이 생겼다.   업계 상관없이 맞이한 그 미션은 바로 ‘AI 시대에 대한 적응’이다. AI는 디지털로 인한 정보의 평등을 타고 빠르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나름 비슷한 종류의 변화들에 힘껏 적응해 왔던 90년대생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하고 어려울 정도이다. AI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부터 받아들이는 태도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모두가 시대 변화의 과도기를 겪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