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로 갈아타도 걱정은 NO, 스위칭 갤럭시 캠페인
CHEIL WORLDWIDE 기사입력 2023.05.23 12:00 조회 1062
제일기획 강민지 프로 (비즈니스 2팀)
 

필자가 첫 스마트폰으로 블랙베리를 사용하던 시절, 주위 사람들은 모토로라, 노키아, HTC 등 다양한 브랜드의 스마트폰을 사용했다. 많은 선택지 중 어느 것을 고를지 소비자들은 고민했다. 하지만 불과 10년이 조금 넘게 흐른 지금 사람들이 고민하는 스마트폰 브랜드는 몇 개 남지 않았다. 난 두 개의 스마트폰을 쓰는데 바로 우리 사람들이 가장 사랑하는 두 브랜드 갤럭시와 애플이다. 이 두 브랜드의 스마트폰을 그날의 기분에 따라 바꿔가며 골고루 사용하고 있다.
 
그런 내게 애플 유저들이 갤럭시로 갈아타기 직전까지 고민하는 내용들을 정보로 담되 동시에 재밌게 전달하는 캠페인 영상을 만드는 과제가 주어졌다. 나는 먼저 스스로를 되돌아보았다. “내가 아이폰에서 갤럭시로 갈아탄 이유가 뭐지? 갈아타기 전 어떤 부분들을 가장 걱정했었지?”
 
스마트폰 구매 전 나처럼 고민했던 실제 유저들이 궁금해하는 내용을 구글 검색 키워드(Search Keywords)와 연관 질문(alsoasked.com)을 통해 파악했다. 그리고 그들의 핵심 고민 6가지로 챕터를 구성해 보았다. 정보를 전달하는 것도 중요했지만, 재미(Playfulness) 또한 놓칠 수 없기에 귀여운 앱들의 등장(APP STORY)시켜, 챕터별로 주요 앱이 주인공으로 등장해 고민을 바로 해결해 주는 5분 9초 길이(유튜브 기준)의 영상을 기획했다.
 
 


지금은 아무런 걱정 없이 잘 사용하고 있는 갤럭시 월드의 더 나은 점을 알려주는 총 6가지 챕터 중 3개의 챕터를 간략히 소개해 본다.
 

어떻게 데이터를 모두 옮기지?
 

 


우리가 일상에서 스마트폰으로 무심코 찍는 사진은 정말 많다. 맛집 음식 사진, 여행 중 셀카 등 여기에 스마트폰으로 주고받는 업무 데이터까지 더해지면 저장 용량은 수백 기가를 훌쩍 넘어선다. 스마트폰을 바꿀 때 데이터 옮기는 부담 또한 적지 않은 스트레스로 다가온다. 매장에서 데이터를 옮기며 기다리는 수고로움은 왠지 하기 싫다. 이때 갤럭시 스마트폰의 스마트 스위치(Smart Switch) 앱만 있으면 케이블 선 연결만으로, 심지어 케이블 없이 아이클라우드(iCloud) 계정만 있어도, 그 많은 데이터를 간편하게 직접 옮길 수 있다. 더 대단한 점은 이전 아이폰에서 쓰던 설정까지 ‘그대로’ 옮겨 익숙한 사용 경험을 유지할 수 있다. 나 역시, 내비게이션 바, 스위처용 키보드, 다크(Dark) 테마 등 애플에서 사용하던 테마를 갤럭시에서도 똑같이, 그대로 사용 중이다.
 

원래 쓰던 기기들과 연결할 때 문제는 없을까?
 

 


더 이상 스마트폰 하나로 만족할 수 없는 시대로, 출퇴근 귀를 책임지는 블루투스 이어폰, 언제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워치부터 이제는 스마트 홈 집안 내부 가전/기기들을 모두 총괄하는 컨트롤타워 기능까지! 그래서 이젠 스마트폰을 바꾸기 전부터 쓰던 타 브랜드 이어폰을 새 갤럭시 스마트폰과 연동할 수 있을지 고민이 먼저 떠오르지만, 개방성(Openness) 브랜드 철학을 가진 갤럭시는 어떤 기기든 문제없이 가능하다. 게다가 스마트 TV와 블루투스 스피커, 청소기, 주방 가전까지 ‘스마트싱스(SmartThings)’ 앱으로 내 집안을 컨트롤할 때는 잠시나마 모든 것을 다 가진 기분이 되기도 한다.
 

내 파일을 쉽게 공유할 수 있을까?
 

 


친구들과 모임이 끝나고 단체 사진 공유할 때 서로 “에어 드롭(Air Drop)”을 외친다면 잠시 소외감을 느낄 수 있다. 그러나 앞으로는 “퀵 쉐어(Quick Share)”를 적극 권장한다. 실제로 용량이 큰 고화질 사진들이나, 데이터 파일을 간단히 “에어 드롭” 하기에는 다운로드 속도가 만만치 않아 오래 기다리는 번거로움이 있다. 하지만, 퀵 쉐어는 타 브랜드 기기까지도 다운받을 수 있는 Link를 생성해서 공유하기 때문에 옆에서 기다릴 필요가 없고, 물리적으로 가까이 있지 않아도 파일을 공유할 수 있다. 실제로 업무 중에 영상 파일처럼 용량이 무거운 파일은 퀵 쉐어로 공유하는 중인데 놀라운 속도에 모두가 놀라워하는 중이다.
 

한편의 애니메이션 같은 캐릭터 대잔치
 

 


캠페인 영상 속에선 캐릭터화된 앱들이 등장해 갤럭시로 갈아타기 전 우리가 했던 고민들을 하나씩 해결해 간다. 갤럭시 월드(Galaxy World)에서 처음 등장한 구글 미트(Google Meet)는 어떤 기기와도 간편한 영상통화가 가능하다는 것을 알려주며, 갤럭시만의 철저한 보안 시스템은 영화 테이큰의 주인공만큼 100% 신뢰할 수 있는 ‘녹스(Knox, 삼성의 보안 모바일 솔루션)’의 목소리로 표현했다. 또 자유로운 갤럭시 월드 구석구석을 자유자재로 즐기는 모습까지. 특히 크리에이티브 미팅을 진행하며 이 귀여운 앱들을 굿즈로 만들자는 아이디어는 제안… 사실 아직 못했지만, 언젠가 광고주에게 살포시 제안하고 싶다.
 
입체적으로 표현된 앱들의 이야기를 통해 많은 타 브랜드 유저들이 갤럭시로 갈아타기 전 모든 고민을 속 시원히 해소하고 가뿐히 넘어오길 바란다.
 
제일기획 강민지 프로 (비즈니스 2팀)
#갤럭시광고 ·  #갤럭시월드 ·  #광고 ·  #삼성전자 ·  #스위칭갤럭시캠페인 ·  #제일기획 ·  #캠페인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우리의 일상을 금연 동기 가득한 일상으로, “이렇게 참은 김에, 이참에, 금연 어떠세요?”
“금연에 관심이 있는 흡연자들이 금연을 실천할 수 있도록 행동 메시지를 개발해 주세요.”
우리가 사랑한 다이닝, 아웃백 ㅣ 脫 패밀리레스토랑을 위한 2024년 아웃백 리브랜딩 캠페인
“패밀리레스토랑 1등을 넘어 캐주얼다이닝이라는 새로운 시장을 정의, 리딩하고 싶습니다”
근데, 언제 봤다고 주인공이세요?
  눈 떠보니 '나'로 태어난 사람.   기억의 수첩을 뒤적여 본다. 맨 첫 장엔 무엇이 쓰여 있을까. 후뢰시맨 가면을 쓰고 엑스칼리버 장난감을 휘두르던 아이. 다섯 살 첫 기억에서 나는 악의 세력에 맞서는 정의로운 용사이자 세상의 주인공이었다. 좀 더 커서 마왕을 단칼에 썰어버릴 줄 알았던 나는, 거울 속 빨갛게 올라온 여드름 하나에도 어쩔 줄 몰라 하는 어른이 됐다. 정의로움으로 세상을 밝힐 줄 알았던 나는, 블로그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REAL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 브랜드 광고’를 소개합니다
HSAD에서 국내 최초로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의 브랜드 광고 캠페인을 선보입니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새로운 1:1 마케팅 도구 모바일 위젯
작년부터 웬만한 IT전문 블로그에서 빠짐없이 등장하는 기사가 바로 위젯, 그리고 위젯의 모바일판이 ‘모바일위젯’이다. 그만큼 이 작고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은 업계전방에 다양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올해 2009년은 모바일에서도 본격적으로 위젯을 마케팅 도구로 상용하는 성공사례가 나타날 것이다.
사람, 마음을 ‘기술’하다
  어느 날, 우리 모두에게 미션이 생겼다.   업계 상관없이 맞이한 그 미션은 바로 ‘AI 시대에 대한 적응’이다. AI는 디지털로 인한 정보의 평등을 타고 빠르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나름 비슷한 종류의 변화들에 힘껏 적응해 왔던 90년대생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하고 어려울 정도이다. AI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부터 받아들이는 태도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모두가 시대 변화의 과도기를 겪고 있다.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REAL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 브랜드 광고’를 소개합니다
HSAD에서 국내 최초로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의 브랜드 광고 캠페인을 선보입니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새로운 1:1 마케팅 도구 모바일 위젯
작년부터 웬만한 IT전문 블로그에서 빠짐없이 등장하는 기사가 바로 위젯, 그리고 위젯의 모바일판이 ‘모바일위젯’이다. 그만큼 이 작고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은 업계전방에 다양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올해 2009년은 모바일에서도 본격적으로 위젯을 마케팅 도구로 상용하는 성공사례가 나타날 것이다.
사람, 마음을 ‘기술’하다
  어느 날, 우리 모두에게 미션이 생겼다.   업계 상관없이 맞이한 그 미션은 바로 ‘AI 시대에 대한 적응’이다. AI는 디지털로 인한 정보의 평등을 타고 빠르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나름 비슷한 종류의 변화들에 힘껏 적응해 왔던 90년대생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하고 어려울 정도이다. AI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부터 받아들이는 태도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모두가 시대 변화의 과도기를 겪고 있다.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REAL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 브랜드 광고’를 소개합니다
HSAD에서 국내 최초로 100% AI를 활용해 제작한 LG유플러스의 브랜드 광고 캠페인을 선보입니다.
[월간 2024밈] 4월 편 - 잼얘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HSAD 광고 사건  펠꾸 모음  카카오톡 미니 이모티콘  잼얘 해봐.   오늘 점심 떵개했다 음식을 맛있게 먹기로 유명한 유튜브 먹방 유튜버 떵개떵. 출처: 유튜브 떵개떵  음식을 맛있게 먹는 떵개떵의 이름에서 따와,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떵개했다'라는 말을 사용해요! '오늘 점심
새로운 1:1 마케팅 도구 모바일 위젯
작년부터 웬만한 IT전문 블로그에서 빠짐없이 등장하는 기사가 바로 위젯, 그리고 위젯의 모바일판이 ‘모바일위젯’이다. 그만큼 이 작고 새로운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은 업계전방에 다양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올해 2009년은 모바일에서도 본격적으로 위젯을 마케팅 도구로 상용하는 성공사례가 나타날 것이다.
사람, 마음을 ‘기술’하다
  어느 날, 우리 모두에게 미션이 생겼다.   업계 상관없이 맞이한 그 미션은 바로 ‘AI 시대에 대한 적응’이다. AI는 디지털로 인한 정보의 평등을 타고 빠르게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나름 비슷한 종류의 변화들에 힘껏 적응해 왔던 90년대생임에도 불구하고 어색하고 어려울 정도이다. AI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부터 받아들이는 태도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모두가 시대 변화의 과도기를 겪고 있다.